GaGu뉴스라돈검출 매트리스 수거 밝힌 우체국 16~17일 예정

우체국이 직원과 차량을 이용해 대진 매트릭스 수거에 나섰다.


우체국에서는 11일 저녁부터 안전기준을 초과한 대진침대 매트리스 수거대상 리스트를 보고 소유주들에게 수거일정, 요청 사항 등을 안내하는 안내문자를 보낼 계획이다. 또한 이를 위해 우체국 직원 3만명과 차량 3200대가 투입돼 매트리스 수거에 나설 예정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국민들의 불안을 해소하기 위하여 대진침대측으로부터 수거요청을 받은 매트리스를 16·17일 양일간 수거한다고 밝혔다 또한 문자메세지를 받은 소유주들에게는 문의사항에 적극적으로 협조해주셔야 더욱 원활하게 수거진행이 될 전망으로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또한 우체국은 매트리스를 포장할 수 있는 비닐등을 가정에 614()까지 배송할 예정이며 14일과 15일 이틀간 전화로 수거예정일, 시각 등을 고지할 예정이라 밝혔다 또 수거가능여부까지 확인할 예정이다 혹시나 수거에 대한 궁금증이 있는 소유주는 안내문자에 기재된 전화번호로 문의하면 된다


우체국은 16일과 17일 이틀간 수거한 매트리스를 대진침대에 인계할 예정이다.


또한 매트리스 수거에 참여한 우체국 직원과 차량을 안전을 위해 원자력안전위원회에서 방사선 측정검사를 할 예정이다. 그리고 지원한 차량들은 환기 및 내·외부 세차를 철저하게 실시할것이라 밝혔고 국민들은 이에 대한 염려 없이 앞으로도 안심하고 우체국을 이용하여 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우체국에서 매트리스를 수거하는 차량 사용료 등은 대진침대 측에서 부담할 예정이다.

*대진침대 라돈검출 매트리스를 모아놓은 사진(출처:YT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