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u뉴스다우닝 가구, 친환경 호주 매트리스 A.H.Beard공식런칭

소파제조업체인 다우닝 가구가 119년의 전통을 자랑하는 호주의 친환경 매트리스 A.H.Beard를 공식 론칭한다고 밝혔다.

21일 판교 다우닝 가구 본사에서 진행된 론칭 행사에는 다우닝 가구의 남상만 회장과 호주 A.H.Beard의 개리 비어드(Garry Beard)회장을 비롯하여 제임스 최 주한호주대사, 앨린 비어드 상무 및 호주무역대표부 관계자들이 참석하였다.

A.H.Beard1899년에 설립되었으며, 호주 침대 생산 1위에 빛나는 업체로써 모든 제품은 호주에서 생산한다. 또한, 호주의 프리미엄 침구업체에 걸맞게 호주의 고급호텔의 침구로 사용되고 있다.

매트리스 내부 스펀지는 호주산 친환경 폼인 이보폼(EvoFoam)’이 들어간다. 이보폼은 가장 진화된 스펀지 방식으로 생산된다고 하며, 기존의 폼 생산의 유해물질 및 화학과정을 거치지 않는다.

개리 비어드 회장은 질 좋은 수면활동은 균형잡힌 식단, 규칙적인 운동과 함께 건강한 삶을 구성하는 3대 요소중 하나가 되며, 현대인들은 숙면이 삶의 질을 좌우 한다는 것을 인식하고 있다고 말하였다. 또한 우리는 숙면을 통해 건강한 삶을 찾자라는 사명을 가지고, 고품질 침구 생산에 매진 해왔다. 이번 한국 론칭을 통해 한국 소비자들이 숙면을 통해서 건강과 활력을 찾을수 있게 될 것이라며 자신감을 있게 말하였다.

이번 론칭으로 소개되는 매트리스 모델은 총 3가지의 모델로, 각각 다른 혁신적인 소재와 스프링 시스템으로 제작되었으며, A.H.Beard의 매트리스 스프링은 10년간의 품질 보장을 받는다.

다우닝 가구의 남상만 회장은 엄격한 안전기준과 청정지역으로 잘 알려진 호주에서 생산된 안전한 침대를 국내 소비자에게 선보일 수 있어 기쁘다. 론칭되는 제품은 한국인의 체형과 수면환경을 고려하여서 특별 제작된 한국형 모델로 국내 소비자들에게 편안함과 안전성을 선물할 것이라고 말하였다.

A.H.Beard는 국내 다우닝 First shop대리점에서 만나 볼 수 있다.

다우닝 가구는 1980년에 창업으로부터 시작해 국내 최대의 소파제조 전문기업으로 가족이 함께하는 행복한 거실이라는 모토로 소파 한 분야에서만의 전문화를 추진하여 왔다. 또한 다우닝 가구는 40여년간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하여 제품생산과 개발에 있어 최적화된 인프라와 우수한 인력을 기반으로 하여 다양한 기술력을 검증 받았다.

*다우닝가구의A.H.Beard론칭행사(출처:다우닝가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