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u뉴스한화L&C, 종합가구업체로 한 발자국 내딛는다

인테리어자재를 주로 생산했던 한화 L&C(대표 한명호)가 이제 종합가구업체로서 발전하고 있다.

2일 이 회사에 따르면, 침대 매트리스 브랜드인 ‘Q슬립을 출범시켰고, 6개의 매트리스 제품을 출시했다.

종류는 메모리폼과 하이브리드(스피링+) 2가지여서 이후에 전동침대를 출시하는걸 염두에 둔 것으로 짐작된다. 특히, 메모리폼 매트리스는 압력을 최소화 하는 완화층과 내구성이 뛰어난 고밀도 기반층으로 이원화 되어 몸을 잘 지지해준다는 것이 회사측의 설명이다. 매트리스의 겉면에는 테프론 발수가공처리를 하여 쉽게 닦으면서 관리할 수 있게 실용성을 더했다. 더욱이 이러한 공정과정을 거쳐 반려동물을 키우거나 침대 위에서 식사를 해도 청결함을 유지할 수 있다고 한다.

스프링과 고탄성폼이 결합되어 있는 하이브리드 매트리스의 경우에는 압력을 완화해주어 편안하게 우리 몸을 감싸주고, 독립된 스프링 구조로 되어있어 옆 사람의 뒤척임에도 출렁임이 없이 편안한 잠자리를 제공한다.

한화 L&C2016년부터 주방가구와 붙박이장을 비롯하여 이동식 수납장과 옷장, 식탁을 차례대로 내놓았다. 이번에 침실까지 진출하여 가구를 포함, 종합적 주거공간을 제안할 수 있는 체계를 갖추었다.

또한 공식가구몰도 새롭게 정비하여, ‘큐링크(www.qlinc.co.kr)’라는 이름으로 만들었다. 하지만 아직 소파는 취급하지 않는다.

한화 L&C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매트리스 출시는 건자재 전문기업에서 다양한 가구포트폴리오를 갖춘 종합 인테리어기업으로 나아가는 계기라고 하며 향후에 거실 및 서재공간에 적용할 수 있는 가구를 개발해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히었다.

한편 Q슬립 매트리스는 모두 롤팩으로 압축진공 포장되어 배송이 되게 되는데, 별도의 시공이 필요가 없어 간편하다. 포장을 벗기게 되면 자동으로 부풀어 올라 바로 사용할 수 있다고 한다. 뿐만 아니라 최근에 사회적으로 이슈가 된 라돈 검출과 관련, 국제인증기관(SGS)으로부터 안정성을 인증을 받기도 하였다. 품질과 가격에 주력, 타사 제품 대비 20% 이상 저렴하여 가성비에 초점을 맞추었다.

*한화L&C모델하우스(출처:한화L&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