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u뉴스‘나인원 한남’ 흥행성공 한남더힐 아성 뛰어넘나

임대 후 분양을 하는 방식으로 공급이 된 서울시 용산구 한남동의 나인원 한남5 1가량의 경쟁률로 흥행에 성공하였다.

3일 디에스한남은 나인원 한남의 341가구의 임차인 모집 접수하여 총 1886명이 몰리면서 평균 5.531의 경쟁률을 보였다고 밝혔다. 이는 2009년에 같은 임대 후 분양방식을 했던 용산구 한남 더힐의 경쟁률이었던 4.31을 상회하는 기록이다.

3.3m²당 평균 분양가는 4750만원이며, 역대 최고가를 기록했던 성동구의 아크로서울포레스트의 지난해의 기록(2.11)을 큰 차이로 뛰어넘었다. 디에스한남 관계자에 따르면 고급주택이라는 희소성에 자산가들이 몰린 것으로 보인다고분석결과를 말하였다.

앞서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고분양가에 문제를 걸고 나인원한남의 분양보증을 허가하지 않았다. 이에 디에스한남에서 임대 후 분양으로 분양방식을 바꾸어 4년 임대 후 입주자에게 우선분양전환 자격을 주기로 하였다.

나인원 한남은 지하4, 지상5~9 9개의동과 전용면적 206~273m²의 초대형 주택형으로 이루어져 있다. 보증금은 전용면적별로 206m²(174가구)의 경우 33~37억원, 244m²(114가구) 38~41억원, 273m²(43가구) 45억원, 244m²(펜트하우스·10가구)의 경우는 48억원이다. 임대료는 월 70~250만원 이라고 한다.

디에스한남은 이달 5일에 추첨을 통해서 당첨자를 발표하고, 9~11일에 계약을 진행한다고 한다. 나인원 한남은 현재 공사가 진행중이고 내년 11월에 준공예정이며, 분양전환일은 4년뒤의 2023년이라고 전했다.

*나인원한남(출처:네이버블로그)